jny0801
복권사기 한인가족 벌금 460 만불
jny0801

 

복권 관련 재판을 받은 정준철(왼쪽)씨. 가운데는 아들 케네스씨. 오른쪽은 딸 캐슬린씨. CTV 영상 캡처 

 

부녀 230 만불씩 내라

.

온주법원이 복권 절도 및 사기 혐의로 실형이 선고(2018년 9월6일자 A1면)된

정준철(68)씨와 딸 캐슬린(36)씨에게 각각 230만 달러씩 총 460만 달러의

벌금형을 내렸다.
법원은 지난주 열린 공판에서 이들에게 7년 안에 벌금을 납부하라고 명령했다.

 

이들 부녀가 정해진 기간에 230만 달러씩 내지 않으면 6년형이 추가된다. 

더글러스 그레이 판사는 판결문에서 “딸과 아버지에게 똑같이 벌금을 부과하면

안 되는 이유를 찾지 못했다. 모든 책임은 아버지에게 있다는 주장을 받아들일 수

없다”면서 “캐슬린도 범죄 과정에서 중요한 역할을 했다”고 지적했다.
앞서 법원은 지난해 선고 공판에서 정씨에게 징역 7년형을, 캐슬린씨에게 4년형을

선고했으며, 아들 케네스(35)씨는 복권 절도 과정에서 직접적인 역할이 없었다며

10개월형을 각각 내렸다.
아버지 정씨와 아들 케네스씨는 2003년 12월 1,250만 달러의 당첨 복권을 훔친

혐의에 대해, 딸 캐슬린씨는 부친과 남동생이 훔친 티켓을 복권공사에 가져가

당첨금을 수령한 사기 혐의에 대해 유죄판결을 받았다.

그러나 이들은 항소 심사가 끝날 때까지 보석 상태를 유지한다.

 

2월 26 일   한국일보  뉴스 .

.

CA
QC
추천업소
추천업소 선택:
추천업소 그룹 리스트
  • 식품ㆍ음식점ㆍ쇼핑1
  • 부동산ㆍ건축ㆍ생활2
  • 미용ㆍ건강ㆍ의료3
  • 자동차ㆍ수리ㆍ운송4
  • 관광ㆍ하숙ㆍ스포츠5
  • 이민ㆍ유학ㆍ학교6
  • 금융ㆍ보험ㆍ모기지7
  • 컴퓨터ㆍ인터넷ㆍ전화8
  • 오락ㆍ유흥ㆍPC방9
  • 법률ㆍ회계ㆍ번역10
  • 꽃ㆍ결혼ㆍ사진11
  • 예술ㆍ광고ㆍ인쇄12
  • 도매ㆍ무역ㆍ장비13
  • 종교ㆍ언론ㆍ단체14
WWW.AHAIDEA.COM
#5-250 Shields Court, Toronto, ON, Canada
[email protected] | [email protected]
Ahaidea
캐나다 daum.ca와 대한민국 daum.net은 관련성이 없습니다.
Copyright © 2019 AHAIDEA CORP. All rights reserved.